문소리 노출, 아찔한 옆태 ‘제17회 부산국제영화제’ 문소리 과감한 노출

배우 문소리가 제17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의 레드카펫 행사에 입고 나온 드레스가 재활용, 친환경 드레스로 알려져 네티즌들로부터 역시 ‘개념 배우’라는 찬사를 들었습니다. 이날 문소리는 어깨와 가슴 부분의 섬세한 플리츠(주름장식)와 단추로 이어지는 스커트 라인이 섹시한 화이트 시스루 드레스를 입고 나와 성숙하고 고혹적인 아름다움을 뽐냈는데요. 특히 드레스 단추 장식 사이로 아슬아슬하게 드러난 각선미와 가슴골에 플래시 세례가 쏠리기도 했습니다.